꽃이 지고 나면 비로소 잎사귀가 보인다
잎 가장자리 모양도 잎맥의 모양도
꽃보다 아름다운 시가 되어 살아온다

이해인